본문 바로가기

부동산 정보/국내 부동산

체비지란 무엇인가.

체비지란 무엇인가.

 

도시개발사업을 환지방식으로 시행하는 경우(구 토지구획정리사업) 해당 사업에 필요한 재원을 확보하기 위하여 사업주가 토지소유주로부터 취득하여 처분할 수 있는 토지.

 

 

 

 

예를 들어 귀하의 땅 1,000평 이 있는 일단의 토지를 개발을 하게 되면 도로, 공공시설 용지 등으로 30% 정도의 땅이 필요한 경우에 귀하는 700평을 환지로 받게 된다.

그런데 20% 정도를 더 떼어서 개발비용으로 사용할 수도 있다. 그러면 귀하의 땅에서 200평이 더 잘려 나가고 최종적으로 500평을 환지로 받게 된다.

이때 200평을 체비지라고 하고 20%+30%=50% 를 감보율 이라고 한다.

즉 개발비용으로 사용하기위해 환지하면서 떼어놓은 땅(20%)를 체비지라고 한다.

(위의 %숫자는 예로 들은 것 이며 다를 수도 있음)

채비지에 아무나 임의로 건축허가 없이 건물을 지을 수 없다. 건축행위를 하는 것은 토지 사용 승락서(채비지 매입 확인서)가 있어야 건축허가가 나온다.

 

 

 

도시개발사업을 환지방식(사업 후 필지정리를 통해 토지소유권을 재분배하는 방식)으로 시행하는 경우에는 시행자가 사업에 필요한 경비에 충당하거나 사업계획에서 정한 목적으로 사용하기 위하여 일정한 토지를 정하여 처분할 수 있으며, 이러한 토지를 보류지()라고 한다. 이러한 보류지 중 공동시설 설치 등을 위한 용지로 사용하기 위한 토지를 제외한 부분, 즉 시행자가 경비충당 등을 위해 매각처분할 수 있는 토지가 바로 체비지이다.

 

사업시행자는 체비지를 규약·정관·시행규정 또는 실시계획이 정하는 목적 및 방법에 따라 합리적으로 처분·관리하여야 하며, 사업시 매각처분되지 않은 체비지는 환지처분(토지소유권의 재분배)의 공고가 있는 날의 다음날에 사업시행자에게 소유권이 귀속된다.

체비지운영의 합리성을 위해 『도시개발법』에서는 시행자가 환지계획을 수립하여 체비지를 지정하는 경우 간선도로변 또는 단가가 높은 지역에 집중적으로 체비지를 지정하지 못하도록 명시하고 있다. 또한, 행정청이 시행자가 되어 체비지 또는 보류지를 관리하거나 처분하는 경우에는 국가나 지방자치단체의 재산처분에 관한 법률을 적용하지 않으며 체비지의 매각대금은 도시개발특별회계에 귀속되어 도시개발사업 및 도시계획시설사업의 목적으로 사용된다.

 

 

 

 

글 발췌 - 모리의 여행

사업자 정보 표시
헬로퍼피 펫케어 | 송재환 | 부상광역시 기장군 정관읍 방곡로 29 | 사업자 등록번호 : 607-19-16362 | TEL : 070-4252-1436 | Mail : mafiasjh@nate.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2015-부산기장-0004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